새만금 개발청 세종시에서 공식 출범
새만금 개발청 세종시에서 공식 출범
  • 김덕용 기자 8658811@dailycc.net
  • 승인 2013.09.12 1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구내 명품복합도시 용지·신재생에너지 용지 등 개발업무 추진

국내 최대 개발사업인 새만금 사업을 총괄할 새만금 개발청이 세종시에서 공식 출범했다.

새만금개발청은 12일 세종시(1-5 복합커뮤니티센터)에 마련된 청사에서 서승환 국토교통부 장관, 이연택 새만금 위원장, 이병국 새만금 개발청장, 김완주 전북지사 등이 참여한 가운데 현판식을 했다.

새만금 개발청은 지난해 12월 제정된 새만금사업 추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차관급 중앙행정기관으로 설립됐으며 이병국 청장이 초대 청장을 맡았다.

조직은 사업 초기임을 감안해 청장, 차장(별정직 고위공무원) 등 117명으로 구성했으며 새만금 지구내 명품복합도시 용지, 산업용지, 신재생에너지용지, 관광·레저 용지 등의 개발업무를 전담해서 추진한다.

새만금 개발청은 앞으로 국내외 민간투자 유치에 적극적으로 나서며 새만금 지역이 환황해 경제권의 중심도시이자 대표 수변도시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개발청은 다음 달 별도의 개청행사를 열고 새만금 개발을 위한 새로운 청사진을 제시하기로 했다.

이병국 초대청장은 "청사 출범을 통해 앞으로 새만금 사업을 동북아 경제의 중심지, 창조경제의 메카로 건설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세종/김덕용기자 8658811@dailycc.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