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water, 수자원개발지 생태계 복원 적극 시동
K-water, 수자원개발지 생태계 복원 적극 시동
  • 유영배 기자 dailycc@dailycc.net
  • 승인 2015.02.17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기업 중 유일하게 3년 연속 '생태계보전협력금' 반환받아

K-water(사장 최계운)가 환경부 생태계보전협력금 반환사업 공모에서 공기업 중 유일하게 3년 연속 선정됐다.

‘생태계보전협력금 반환사업’은 자연환경과 생태계에 미치는 영향이 많거나 생물다양성의 감소를 초래해 부과한 사업자가 생태계 복원사업을 시행했을 경우 사업비를 반환해주는 제도이다.

올해 선정된 대상지는 K-water가 건설·관리하는 거제시 연초댐 정수장 인근의 자연환경을 복원하는 '거제시 연초면 멸종위기종 서식기반 조성사업'으로 연말 준공 목표로 2만 9천㎡ 부지에 국고(생태계보전협력금) 5억 원이 투입된다.

사업대상지인 연초면 명동리(명동 습지) 일원은 수달, 반딧불이, 희귀식물인 대흥란·애기등이 확인되고 있으나 인위적 간섭으로 서식지가 위협받고 있어 댐 상수원보호구역으로 인한 각종 규제로 민원과 지역갈등이 상존하는 지역이다.

조성사업이 완료되면 명동마을, 연초댐, 명하천, 거제민속박물관 등과 연계해 지역커뮤니티가 활성화되고, 청소년 환경체험 교육장과 가족단위 휴식 여가 공간이 확보된다.

또한, 생태습지·생태숲, 수달서식지, 반딧불이 서식처 조성 등을 통해 멸종위기 야생생물 서식지가 복원될 전망이다.

최계운 K-water 사장은 “자연생태 환경이 잘 보존될 수 있도록 인위적인 복원은 최대한 배제하고 자연 친화적인 사업으로 추진, 지역사회에도 도움이 될수있도록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