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보건환경연구원, 방사능 검사 확대
대전보건환경연구원, 방사능 검사 확대
  • 박희석 기자 news25@dailycc.net
  • 승인 2015.02.22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사능 검사물량 늘려…먹을거리 안전성 검사 강화

대전보건환경연구원은 시민 먹을거리 안전성 확보를 위해 유통식품에 대한 방사능 검사물량을 확대하는 등 안전성 검사를 강화한다고 22일 밝혔다.

보건환경연구원에 따르면 도매·재래시장, 직거래장터 등의 수산물 자체수거 검사 70건, 구 위생과 의뢰 농수산물 및 가공식품 100건, 학교급식 식재료 수산물 80건에 대해 250건의 방사능검사를 실시 할 계획이다.

또 학교급식 식재료에 대한 검사물량을 50개교에서 80개교로 늘리고 농·수산물 및 가공식품에 대한 검사물량도 확대한다.

검사대상도 일본산을 비롯한 수입산과 국내산을 병행하여 지속적인 검사를 실시한다.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정밀 방사능 분석장비로 농·수산물 및 식품에 대한 방사능 검사를 강화하여 먹을거리 안전성을 확보해 시민 건강에 더욱 총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