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수소경제사회 실현을 위한 토론회 개최
충남도, 수소경제사회 실현을 위한 토론회 개최
  • 홍석민 기자 designer1976@dailycc.net
  • 승인 2015.06.04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내포] 홍석민 기자 = 충남도는 4일 도청 중회의실에서 허승욱 도 정무부지사와 공무원, 도 연구기관, 도내 발전사, 석유화학업체 등 관계기관·업체가 대거 참석한 가운데 ‘수소경제사회 실현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도의 ‘수소연료전지차 부품 실용화 및 산업기반 육성 사업’이 최근 기획재정부로부터 예비타당성 대상 사업에 선정된 것을 계기로 한 단계 진전된 수소경제사회를 실현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수소연료전지자동차 ▲충전인프라 구축 ▲가정용 및 산업용 연료전지 ▲발전용 연료전지를 수소기반 경제사회 실현을 위한 핵심육성분야로 선정하고 에너지정책 활성화 방안과 관련 제도를 논의했다.

세부적으로는 한국과학기술연구원 홍성안 초빙연구위원이 ‘수소경제사회 실현을 위한 국내외 정책 및 기술개발 동향’을 발표했으며, 전력연구원 임희천 수석연구원이 ‘충남의 수소 연료전지 산업 활성화를 위한 방향’에 대한 발제를 맡았다.

이어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이해원 책임연구원과 한화토탈 대산공장 윤춘석 상무, 충남테크노파크 김재준 선임연구원이 참여한 가운데 세부분야에 대한 전문가 토론이 진행됐다.

이와 함께 충남연구원, 충남테크노파크, 에너지관리공단 대전충남지역본부, 도내 발전사, 석유화학 업체 관계자가 참여해 수소 산업 육성을 위한 실무적인 자유토론도 병행 실시됐다.

도는 이번 토론회를 통해 도내 수소산업 현황 및 역량을 진단하고 가정용, 공공용, 산업용, 발전용 연료전지 보급사업 등 수소에너지 정책 방향을 잡아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으로 도는 단기적으로 도 차원의 가정(공공)용 연료전지 시범 사업을 확대 추진하는 한편, 장기적으로는 충남 수소경제사회 실현 중장기 발전 종합계획을 수립·추진할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 토론회는 충남을 청정 수소에너지에 기반한 경제사회로 발전시키기 위한 장기적인 계획의 출발점”이라며 “이번 토론회를 시작으로 향후 산업화 전략 세미나 및 연구용역을 추진하고, 민·관·산·학·연 협업체계 구축 및 에너지 전문기업의 참여와 협력방안을 강구해 나아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