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희정 충남지사, 1박2일 방중 ‘경제 외교’
안희정 충남지사, 1박2일 방중 ‘경제 외교’
  • 이성엽 기자 leesy8904@daillycc.net
  • 승인 2015.07.19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동산 개발 기업 CEO 잇따라 만나 투자 의사 타진

[충청신문=충남] 이성엽 기자 = 안희정(사진) 충남도지사가 중국 기업 투자 유치를 위해 19일 중국을 방문, 베이징에서 A그룹 CEO를 만났다.

이 그룹은 중국에서도 손으로 꼽히는 부동산 개발 기업으로, 안 지사는 이 C EO에게 성장 가도를 달리는 충남의 경제 환경을 설명하고 투자 의사를 타진했다.

충남 서해를 21세기 아시아의 지중해로 만들어 나아가기 위한 충남도의 비전도 제시, 미래 투자 가치를 강조했다.

안 지사는 이와 함께 서해안 항만·물류·광역교통망 등 SOC 확충, 생태·관광·신성장동력 산업 육성, ‘충남경제비전 2030’ 수립 추진 등 중국의 투자를 유치하기 위한 도의 준비 상황에 대해서도 설명하며 관심을 당부했다.

도 관계자는 “안 지사의 이번 국외 출장은 중국 기업 CEO들에게 충남의 투자 여건을 설명하며 자본 유치를 타진하는 실무적 방문”이라며 “이에 따라 방문 기간은 물론, 인원도 최소한으로 꾸렸다”고 설명했다.

안 지사는 지난해 12월부터 지난 2월까지 중국 베이징을 찾아 신흥지화그룹과 항허그룹, 중국해지산그룹, 더 엔 실업 투자그룹 회장을 만났고, 3월에는 장안순 옌볜조선족자치주위원회 당서기를 만나 경제 교류 협력 강화 등 양 도·성의 상생발전 방안을 모색했다. 지난 5월에는 중국 부동산 개발 기업 CEO들이 태안 안면도를 다녀가기도 했다.

안 지사는 20일 오전 귀국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