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유역환경청, 화학안전관리 위한 화학안전공동체 간담회 개최
금강유역환경청, 화학안전관리 위한 화학안전공동체 간담회 개최
  • 박희석 기자 news25@dailycc.net
  • 승인 2016.06.23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대전] 박희석 기자 = 금강유역환경청은 23일 대전 호텔 인터시티에서 안전경영 관심 제고 및 화학정책 발전방안 논의를 위한 화학안전공동체 경영진 간담회를 실시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삼성전기㈜, SK하이닉스㈜, LG전자㈜, ㈜LG화학 등 지역 내 화학사고 공동대응을 위한 화학안전공동체 소속 기업들이 참여해 화학안전정책 발전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누었다.

산업계에서는 당면한 세계적인 저성장 경제 기조를 감안하여, 국내 기업들의 글로벌 시장 경쟁력 강화를 위해 인·허가 절차의 간소화, 중복 규제의 통합관리 등 관련 제도개선을 건의했다.

정복영 청장은 “이번 기회를 통해 화학안전 분야의 민·관 협력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 현장의 목소리를 지속적으로 청취하여,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화학안전정책을 적극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