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영화관서 생활폐기물 분리배출 동영상 홍보
대전시, 영화관서 생활폐기물 분리배출 동영상 홍보
  • 박희석 기자 news25@dailycc.net
  • 승인 2017.05.01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대전] 박희석 기자 = 대전시는 올바른 생활폐기물 분리배출에 대한 시민홍보를 강화하기 위해 5월부터 8월까지 영화관 스크린 동영상 홍보를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동영상은 지난해 제작한 음식물류폐기물 분리배출요령과 쓰레기 불법투기 예방에 대한 30초짜리 홍보동영상으로, 가족단위 및 젊은층 영화 관람객이 늘어나는 8월까지 CGV 대전점 등 5개 영화관 20개 스크린에서 상영된다.

이밖에 대전도시철도 22개 역사에 있는 81대의 승강장 모니터에 같은 동영상을 송출하고 있으며 올바른 생활쓰레기 분리배출 홍보물 6만 부를 제작·배부하는 등 대 시민 홍보를 한 층 강화하고 있다.

지난해 음식물쓰레기 분리배출 홍보영상을 시청한 시민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64.3%가 “종전보다 분리배출을 더 잘 한다”라고 응답했고, 동영상 내용면에서 83.5%가 “이해하기 쉽다”로 긍정적인 홍보 효과를 얻었다.

가정 및 소규모 음식점에서 발생하는 음식물류폐기물은 민간위탁 및 공공시설을 통하여 처리되고 있는데 지난 2월에 준공해 가동 중인 대전바이오에너지센터의 경우 친환경에너지인 바이오가스를 생산·판매해 연간 15억원 정도 수입을 기대하고 있다.

송치현 시 자원순환과장은 “시민 모두가 올바른 생활쓰레기 분리배출에 앞장서 자원순환도시 조성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