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에 또 하나의 랜드마크 생긴다
증평에 또 하나의 랜드마크 생긴다
  • 최돈형 기자
  • 승인 2017.08.10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강천 미루나무숲 미디어파사드 조형물 설치

[충청신문=증평] 최돈형 기자 = 증평군은 사업비 10억원을 들여 증평읍 송산리 일원에 미디어파사드(media facade)를 설치한다.

군은 대표적인 여가공간인 보강천 미루나무숲에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미디어파사드를 설치하기로 했다. 설치위치는 차량 통행 및 유동인구가 많은 미루나무숲 주변 광장로와 인삼로의 교차지역이다. 군은 이달 설치공사를 시작해 올 10월에 완공할 예정이다.

군의 미디어파사드는 높이 10.6m, 너비 7.2m의 삼각기둥 형태의 조형물이며 LED 화면으로 다양한 콘텐츠 영상을 송출해 군민들에게 시각적 아름다움과 정보를 함께 전달할 예정이다.

홍성열 증평군수는“이번에 설치하는 조형물이 하나의 볼거리를 넘어 증평군의 대표적인 랜드마크로 자리잡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미디어파사드는 미디어(media)와 건축물의 외벽을 뜻하는 파사드(facade)가 합성된 용어로, 구조물의 벽에 다양한 영상 콘텐츠를 보여주는 장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