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도안·갑천지구 토지거래허가구역 전부 해제
대전시, 도안·갑천지구 토지거래허가구역 전부 해제
  • 박희석 기자 news25@dailycc.net
  • 승인 2017.09.24 1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대전] 박희석 기자 = 대전시는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돼 있는 '도안 갑천지구 친수구역 조성사업지구' 659필지, 0.86㎢를 25일자로 전부 해제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해제되는‘대전 도안 갑천지구 친수구역 조성사업지구’는 지난 2012년 9월 24일부터 5년간 토지거래계약허가구역으로 지정 관리돼왔던 지역이다.

시는 자치구 및 관련 부서로부터 토지보상이 완료되고 단지 조성공사가 착수돼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사유가 상실되었으므로 토지거래허가구역 해제가 필요하다는 의견을 수렴해 이 같이 결정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토지거래계약허가구역에서 해제되는‘대전 도안 갑천지구 친수구역 조성사업지구’를 제외한 ‘세종시 연접지’등 나머지 토지거래허가구역 11.92㎢에 대한 철저한 관리를 통해 투기적 거래를 강력히 억제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