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태 의원, 도 산하 출자·출연기관 다문화가족 채용 ‘인색’
김원태 의원, 도 산하 출자·출연기관 다문화가족 채용 ‘인색’
  • 이성엽 기자 leesy8904@daillycc.net
  • 승인 2017.11.14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내포] 이성엽 기자 = 충남도 산하기관 등이 다문화가족 채용에 인색하다는 지적이 나왔다.

충남도의회 김원태 의원은 14일 도 여성가족정책관실 행정사무감사에서 도 산하기관의 다문화 가족 채용 현황에 대해 분석, 문제를 제기했다.

김 의원이 충남도로부터 제출받은 감사자료에 따르면 2015~2016년 도와 시군 산하 출자·출연 기관의 다문화가족 채용 인원은 2명에 불과했다.

실제 당진문화재단이 도와 15개 시군 중 유일하게 필리핀 출신 다문화가족을 채용한 것으로 확인됐다.

김 의원은 “외국인 근로자, 결혼이민자, 유학생 등 충남 외국인 체류주민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데, 우리 도 다문화정책은 정체된 느낌이 든다”면서 “다문화가족 출신 직원을 채용하여 다문화 정책의 현장성을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고 꼬집었다.

이어 “다문화 업무를 담당하는 여성가족정책관실 소관 산하기관조차 다문화가족을 채용하지 않는 것은 이해할 수 없다”며, “앞으로 다문화가족들의 채용을 확대하여 다문화가족을 위한 체계적이고 다양한 정책이 수립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