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경찰, '수능당일' 수험생 위주 특별교통관리
충남경찰, '수능당일' 수험생 위주 특별교통관리
  • 지정임 기자 jji2516@dailycc.net
  • 승인 2017.11.14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관·모범운전자 767명·순찰차 132대 동원
[충청신문=내포] 지정임 기자 = 충남지방경찰청(청장 김재원)은 오는 16일 치러지는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 시험이 도내 55개 시험장에서 2만1163명이 응시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경찰관, 모범운전자 등 767명, 순찰차 등 132대를 동원, 수험생 위주의 특별 교통관리를 한다고 밝혔다.

이에 각 경찰서, 기타 행정관서 차량을 지역별로 수험생 주 이동로에 배치, 수험생을 수송하고 빈차 태워주기 장소 28곳을 선정해 운영하며 시험장 이동로 주요지점에 입간판 및 현수막을 설치해 시험장 안내 등 수험생들의 편의 제공에 적극 힘쓰기로 했다.

이와 함께 시험장 주변에 수험생 탑승차량이 집중되어 정체가 예상됨에 수능 시험장 주변 주요 교차로 및 반경 2km 이내 간선도로를 집중관리 지역으로 설정, 교통경찰을 시험 시작 3시간 전에 배치해 진·출입로를 확보 등 선제적 교통관리를 한다.

특히 수험생 입실완료 시간까지는 시험장 이동로에 대한 교통관리에 힘쓰고, 수험생 탑승차량은 시험장 정문 전방에서 미리 하차, 도보로 입실하도록 할 예정이다.

충남지방경찰 관계자는 "교통량 감축을 위해 기관단체 등에서도 출근 시간을 가급적 오전 9시 이후로 조정하고 학부모들도 수험생 등교시간대 자가용 이용을 자제하고 대중교통 수단을 이용, 수험생들이 시험을 치르는데 차질이 없도록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