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露) 에네르예술단, 평창동계올림픽 성공적 개최 응원
러(露) 에네르예술단, 평창동계올림픽 성공적 개최 응원
  • 한유영 기자 uyoung@dailycc.net
  • 승인 2018.01.11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한 세 번의 무료공연… 16~18일 대전 등

▲ 사진은 16일 한남대학교에서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응원하는 첫 공연을 펼칠 러시아 에네르 예술단.
[충청신문=대전] 한유영 기자 = 평창동계올림픽이 한 달여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직전 대회 개최국 러시아의 에네르(Ener)예술단이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와 붐업 조성을 위한 첫 내한공연을 연다.

에네르예술단은 오는 16일 한남대학교 서의필 홀에서 첫 공연을 시작으로 17일 전주덕진공연예술회관, 18일 창원마산 315센터 등에서 총 3번의 공연을 선보인다.

북방민족 가무예술단 에네르(추크치어로 별을 의미·행복의 상징)는 러시아를 넘어 일본·독일·미국 등에서 열리는 축제와 경연대회에서 수상을 한 전문예술단이다.

이번 초청공연은 국제청소년예술단의 창단 11주년 특별기획 '세계원주민전통민속춤 페스티벌'의 일환으로 모든 공연을 무료로 볼 수 있다.

에네르 예술단이 선보일 공연프로그램은 이누이트·추크치인·코라크인·에벤족 원주민들의 춤으로 구성돼있다.

이번 행사를 기획한 국제청소년예술단의 장광식 단장은 "30여년 만에 다시 개최되는 올림픽에 러시아 에네르 예술단이 성공기원 축하공연을 펼치게 된 것은 한·러 간 매우 의미 있는 일"이라며 "지구촌 76억 가족들의 평화·화합·안정의 올림픽 개최가 우리 모두의 바람"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