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청, 민·관 합동점검 실시
행복청, 민·관 합동점검 실시
  • 임규모 기자 lin13031303@dailycc.net
  • 승인 2018.02.12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복청·한국토지주택공사·주부모니터단, 다정동 기반시설 집중 점검
▲ 행복청이 지난 7일 한국토지주택공사, 행복도시 주부모니터단 등이 참여한 가운데 다정동 도로․교통시설, 공원 등 기반시설 설치 현황에 대해 합동 점검을 실시했다.
[충청신문=세종] 임규모 기자 = 행복도시건설청이 대규모 입주가 시작된 다정동(2-1생활권)의 입주자 편의를 높이기 위해 민·관 합동점검에 나섰다.

행복청은 지난 7일 한국토지주택공사, 행복도시 주부모니터단 등이 참여한 가운데 다정동 도로․교통시설, 공원 등 기반시설 설치 현황에 대해 합동 점검을 실시했다.

입주 예정인 공동주택과 개교 예정인 학교 주변의 안전한 통행여건 확보 여부와 설치된 시설물의 완성도 등을 집중 점검했다.

점검 결과 ▲공사장 주변 도로의 주·정차 ▲보도 내 자재 적치 ▲도로 내 일부 교통시설 훼손 ▲수목지지대 파손 등을 발견했다. 조속히 대책을 마련해 보완조치를 실시할 예정이다.

행복청은 다정동 입주가 완료될 때까지 시민 눈높이에 맞는 정주여건 마련을 위해 민·관 합동점검을 계속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유근호 행복청 사업관리총괄과장은 “다정동에 설치한 도로, 조경 등 기반시설의 부족한 점을 보완하고 입주 아파트 인근 공사장 관리를 철저히해 주민 불편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