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소방본부, 설 연휴 특별경계근무 돌입
충남도 소방본부, 설 연휴 특별경계근무 돌입
  • 이성엽 기자 leesy8904@daillycc.net
  • 승인 2018.02.13 1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19일 대형화재 등 각종 재난사고 예방·신속대응 총력
[충청신문=내포] 이성엽 기자 = 충남소방본부가 설 연휴 14일부터 6일간 소방 특별경계근무를 펼친다.

도 소방본부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설 연휴 기간 총 254건의 화재가 발생해 1명이 다치고 14억 4000여 만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화재 분석결과 가장 많이 화재가 발생한 곳은 주택으로 78건(30.7%)이 발생했고 이어 야외 33건(13%), 산불 26건(10.2%), 들불 22건(8.7%), 자동차 20건(7.9%) 순으로 집계됐다.

화재원인은 전체 발생건수의 절반이 넘는 54.3%가 불씨방치 및 쓰레기 소각 등 부주의에 의한 것으로 확인됐다.

도 소방본부는 이번 설 연휴 기간 ▲소방공무원 100% 출동태세 확립 ▲대형화재 취약대상 현지방문 지도·예찰활동 ▲터미널, 시장 등 다중밀집장소 119구조·구급대 활동 강화 ▲경찰, 군부대, 전기·가스 등 유관기관 긴급출동체계 구축 등에 나선다.

도 소방본부는 이 기간 소방관서장이 즉시 출동 가능하도록 관할 내 정위치 근무를 통해 재난에 대한 신속한 초기대응체계를 구축하는 한편, 재난 발생 시 다수 인명 및 재산피해가 우려되는 재래시장, 백화점, 복합상영관 등에 대한 소방 순찰도 강화할 예정이다.

또 응급환자 상담 및 당번 병원·약국 안내 등 연휴 중 발생할 수 있는 생활민원 해소와 119생활안전서비스 확대를 위해 의료상담 아르바이트 대학생(5명)을 충원하는 등 연휴기간 발생하는 응급의료상황에 적극적으로 대처할 계획이다.

도 소방본부 관계자는 “210만 도민이 편안하고 안전하게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소방공무원 전원이 화재예방 및 경계활동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