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 ㈔희망의 언덕, 16년 이어온 국수 봉사
금산 ㈔희망의 언덕, 16년 이어온 국수 봉사
  • 박수찬 기자 PSC9905@dailycc.net
  • 승인 2018.03.08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금산] 박수찬 기자 = ㈔희망의 언덕(대표 류상현) 자원 봉사자 20여명은 7일 금산군 추부면 신평 게이트볼장을 찾아 봉사활동을 펼쳤다.

난타 및 재능기부 무대 등 작은 음악회와 더불어 300인분의 국수를 주민 및 어르신들에게 제공, 나눔의 정을 함께 했다.

류상현 대표는 “비록 국수 한 그릇이지만, 평생 자녀를 위해 헌신해온 우리 부모님들에게 작은 위안이 되도록 부모님을 향한 고마움과 공경하는 마음을 담아 식사를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희망의 언덕은 2002년부터 16년째 관내 어르신들을 위해 금산읍에서 국수 봉사를 이어오고 있다. 작년 5월부터는 각 읍면 찾아 순회 봉사에 나고 있으며, 추부면 봉사는 이번이 두 번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