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가 피해자 폭로 A씨 이번주 내 검찰에 '고소장 접수' 전망
추가 피해자 폭로 A씨 이번주 내 검찰에 '고소장 접수' 전망
  • 이성엽 기자 leesy8904@daillycc.net
  • 승인 2018.03.12 1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내포] 이성엽 기자 = 지난 주말 안희정 전 충남지사와 김지은씨가 검찰조사를 마치고 돌아간 가운데 추가 폭로여성이 이번주 내 검찰고발에 나설 전망이다.

검찰조사에서 안 전 지사는 성관계는 인정하면서도 강제에 의한 것은 아니라고 진술한 반면, 김 씨는 거부의사를 밝혔지만 수행비서로서 도지사의 요구를 거절할 수 없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이 두명의 진술을 토대로 주변인들을 참고인으로 불러 사실관계를 확인중이며 김 씨가 성폭행 당했다고 진술한 마포구의 오피스텔 CCTV를 통해 확보한 증거에 대한 분석도 진행중이다.

또 안 전 지사가 갑자기 자진 출석해 김 씨와 같은날 조사를 받은 만큼 검찰의 추가 소환은 불가피할 전망이다.

특히, 추가피해자라고 주장한 안 전지사의 싱크탱크인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직원 A씨도 이번주 내로 고소장을 접수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검찰의 안 전 지사 추가 소환 시점은 고소인과 참고인 조사가 마무리된 이후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