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희정 성폭행 피해자 최소 1명 더 있다 '주장'
안희정 성폭행 피해자 최소 1명 더 있다 '주장'
  • 이성엽 기자 leesy8904@daillycc.net
  • 승인 2018.03.13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희정 전 충남지사

[충청신문=내포] 이성엽 기자 = 안희정 전 충남지사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피해자가 최소 1명 더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전 정무비서인 김지은씨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여직원 A씨 외에 추가 피해자가 더 있다는 것은 최소 3명의 피해자가 있다는 것으로 풀이돼 파장이 더욱 커질 전망이다.

배복주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 상임대표는 13일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 김지은씨와 더좋은민주주의연구소 직원 외에 추가 피해자가 더있냐는 질문에 "김지은씨가 말했듯이 추가피해자가 더있다"며 "최소 1명이 더 있는 것으로 알고있다"고 밝혔다.

이어 배 대표는 “모두가 동의되지 않은 성관계이고, 우월적 지위, 권력을 이용한 성관계”라며 “김지은씨는 사실 모두 진술했고, 이에 부합하는 참고인들, 증거들로 충분히 입증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지은씨가 혼인한 적이 있고 이혼한 경험이 있다, 아버지가 새누리당 당협위원장이라는 등의 찌라시는 허위정보라고 말했다"고 전한 뒤 "이같은 허위 정보 찌라시들은 수사요청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