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대학(청년) 스타트업 中 진출 교두보 마련
대전시, 대학(청년) 스타트업 中 진출 교두보 마련
  • 박희석 기자 news25@dailycc.net
  • 승인 2018.03.14 1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충남대, 중관촌 동승과기원, 스타트업 중국진출 공동협약

[충청신문=대전] 박희석 기자 = 대전시는 14일 오전 충남대와 함께 중국 중관촌 동승과기원(과기업무부문 CEO 류야제)과 대전시의 대학(청년) 스타트업 중국진출을 위한 공동협약을 체결했다.

베이징에 위치한 중관촌 동승과기원은 1988년 중국 정부로부터 첫 번째로 지원된 첨단산업 단지인 중관촌단지 안에서 가장 선진이념을 도입한 시범단지로 2009년 5월에 개장했다.

중관촌 동승과기원은 면적이 약 120만㎡규모인 중국 내 최고의 사이언스 파크로 외국인 창업자를 위한 공간과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시는 이번 협약을 통해 각 기관의 국제화와 해외마케팅 업무 전개, 대학(청년) 혁신창업 진흥,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 및 한중 양국 첨단기술과 혁신창업의 교류 등 지역 내 청년 스타트업의 중국진출을 위한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

특히 중관촌동승과기원은 국가 급 창업인큐베이터로 엑셀러레이터, 하이테크산업연구개발, 종합서비스 등 비즈니스 환경을 구비한 중국 내 최고의 창업생태계 플랫폼을 구축하고 있어 협력기관 간 상호 발전을 위한 연구와 기술협력 지원 등 글로벌 취·창업 교류 활성화에 기폭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선희 시 과학경제국장은 "이번 협약을 시발점으로 대덕특구, 과학벨트 등 우리나라 최고수준의 과학인프라를 활용한 혁신창업 집적단지를 조성해 중관촌처럼 대전형 실리콘밸리로 키워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