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친절한 대전 만들기 위한 캠페인 전개
대전시, 친절한 대전 만들기 위한 캠페인 전개
  • 박희석 기자 news25@dailycc.net
  • 승인 2018.04.12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전시와 대전사랑시민협의회, 새마을회, 바르게살기운동, 자유총연맹, 자원봉사연합회, 여성단체협의회 회원 등 500여 명은 큰마을 네거리와 은하수 네거리, 방죽네거리, 정부청사역 네거리 주변에서 '스마일 굿데이(good day) 대전'캠페인을 벌였다.
[충청신문=대전] 박희석 기자 = 대전 시민의 표정을 스마일로 바꾸고 대전을 친절도시로 만들기 위한 캠페인이 펼쳐졌다.

대전시와 대전사랑시민협의회, 새마을회, 바르게살기운동, 자유총연맹, 자원봉사연합회, 여성단체협의회 회원 등 500여 명은 큰마을 네거리와 은하수 네거리, 방죽네거리, 정부청사역 네거리 주변에서 '스마일 굿데이(Good day) 대전'캠페인을 벌였다.

‘스마일 굿데이 대전’캠페인은 미소를 지으면 모두가 좋은날이 된다는 의미로 감정 표현을 잘 하지 않는 충청인들의 이미지에 대한 오해를 불식시키고 대전을 전국 최고의 친절도시로 만들기 위해 추진됐다.

참석자들은 이날 출근길 주요 네거리에서 미소친절, 먼저 인사하기, 배려하기, 감사하기, 칭찬하기 등의 캠페인 실천항목을 홍보하며 시민들의 동참을 호소했다.

캠페인을 주관하는 대전사랑시민협의회는 7월 이후부터 매월 1일을 D-스마일 친절데이로 정해 협의회 소속 100개 단체가 책임구간을 지정해 캠페인을 전개하고 D-스마일 서포터즈를 구성해 스마일 플래쉬몹 순회공연과 스마일 포토존도 운영할 예정이다.

이밖에 100만 SNS 칭찬서약, SNS 미소셀카 대회, 칭찬릴레이, 스마일 스티커 배부, 체험공모전, 친절 다짐대회 등을 통해 친절운동을 확산해 나갈 계획이다.

이재관 대전시장 권한대행은 "외지인이 대전을 방문할 때 대전의 이미지를 순간에 결정짓는 것이 바로 친절"이라며 "대전시 출범 70년, 승격 30년을 맞아 대전이 미래 도시경쟁력 확보를 위해 시민단체 뿐만 아니라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