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관 대전시장 권한대행, 대전저유소 유류유출 현장 긴급점검
이재관 대전시장 권한대행, 대전저유소 유류유출 현장 긴급점검
  • 정완영 기자
  • 승인 2018.04.13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인근 금고천으로 유류유출 확산방지 및 방제작업…조속한 마무리 당부
▲ 13일 이재관 대전시장 권한대행이 유성구 금고동 대전저유소의 유류 유출 사고현장을 찾아 방제작업을 점검하고 있다.
[충청신문=대전] 정완영 기자 = 이재관 대전시장 권한대행은 13일 유성구 금고동 대전저유소의 유류 유출 사고현장을 찾아 방제작업을 점검하고 조속한 작업 마무리를 당부했다.

시는 토양환경오염 및 주민피해 최소화를 위해 사고발생 직후부터 현재까지 관할 구청, 한국송유관공사와 함께 방제작업을 하고 있다.

이 권한대행은 이날 현장을 찾아 "추가적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신속한 방재작업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지난 12일 오전 6시 20분께 한국송유관공사 대전저유소 내 완충배관이 파손되면서 경유 약 1000리터가 인근 금고천 상류 약 1㎞구간에 유입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