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시민안전 시책에 박차 가한다
서산시, 시민안전 시책에 박차 가한다
  • 류지일 기자
  • 승인 2018.04.17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서산] 류지일 기자 = 서산시는 17일 시민 안전을 위한 다양한 시책 마련과 개선에 주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도시안전통합센터는 지역 곳곳에 설치된 CCTV 1338대를 통해 24시간 동안 촘촘히 살피며 각종 사건·사고에 신속히 대응하고 있다.

또 각종 재난·사고로 인해 신체적 피해를 입었을 경우 보상을 받을 수 있는 시민안전보험에 전 시민을 가입시켰다.

이와 함께 범죄예방을 위한 경관조명장치와 위급상황 시 스마트폰으로 구조요청이 가능한 비콘(Beacon)도 설치했다.

앞으로 시는 다음달 안으로 범죄 발생이 우려되는 지역에 몸을 피해 경찰에 신고할 수 있는 스마트 안심 부스 설치를 통해 귀갓길 안전을 책임질 예정이다.

이 밖에도 시는 충남 서북부 지역의 안전교육을 책임질 서해안안전체험관 건립이 올해 안에 마무리 될 수 있도록 힘을 쏟을 계획이다.

이완섭 시장은 “앞으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등 첨단기술을 활용해 각종 재난과 사건·사고로부터 시민 안전을 지키겠다”며 “소 잃고 외양간을 고치는 잘못을 저지르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