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서북부 첫 특급호텔 ‘베니키아 서산’ 14일 오픈
충남 서북부 첫 특급호텔 ‘베니키아 서산’ 14일 오픈
  • 류지일 기자 ryu3809@dailycc.net
  • 승인 2018.05.03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하 3층, 지상 13층 규모에 다양한 부대시설 들어서

▲ 오는 14일 충남 서산에 들어서는 ‘베니키아 호텔 서산’모습.

[충청신문=서산] 류지일 기자 = 충남 서북부지역의 첫 특급호텔 ‘베니키아 호텔 서산’이 문을 연다.

서산시에 따르면 ‘베니키아 호텔 서산’ 이 통신 및 전기 등 온라인 시스템 구축과 관광숙박업 등록과 시설 최종점검이 마무리되는 오는 14일 오픈할 예정이다.

이 호텔은 사업자인 삼운레저가 갈산동 181-2번지 일원에 500억원을 투입해 부지면적 1만6806㎡에 지하 3층, 지상 13층 규모로 194개의 객실과 249대의 주차면수를 갖췄다.

부대시설로는 웨딩홀과 컨벤션을 비롯해 레스토랑, 커피숍 등이 들어선다.

시는 ‘베니키아 호텔 서산’ 이 본격 운영되면 국내 관광객뿐만 아니라 국제여객선 취항으로 유입될 유커(중국관광객)들의 고급 숙박시설에 대한 수요를 충족시킬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특히 각종 국제회의 등의 유치와 지역주민의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활력을 불어 넣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완섭 시장은 지난 1일 '베니키아 호텔 서산'을 방문해 준비 상황을 점검하는 한편, 차질 없는 개장을 위해 담당부서 관계자에 시설안전과 주변교통의 점검을 철저히 할 것을 주문했다.

이완섭 시장은“베니키아 호텔 서산이 운영되면 관광산업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따른 경제적 파급효과가 기대된다”며“이 호텔이 지역의 랜드 마크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시 차원에서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