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지진·복합재난 대응훈련
세종시, 지진·복합재난 대응훈련
  • 이용민 기자 soori3221@dailycc.net
  • 승인 2018.05.15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오후 2시 재난위험 경보사이렌 1분간 발령
▲ 세종시가 15일 월산산업단지 폐수종말처리장에서 산단 내 지진 발생에 따른 화재·염화수소 누출 등 복합재난 대응 현장훈련을 했다.
[충청신문=세종] 이용민 기자 = 세종시가 15일 월산산업단지 폐수종말처리장에서 산단 내 지진 발생에 따른 화재·염화수소 누출 등 복합재난 대응 현장훈련을 했다.

이날 훈련은 진도 6.0 규모의 강진 발생에 대비해 지진 현장조치 매뉴얼에 따른 재난관리 협업부서, 유관기관, 민간단체 등 20개 기관 300여명이 공동대처하는 과정으로 진행됐다.

또, 유해화학물질(염화수소) 유출사고에 소방차, 구급차, 제독차 등 30대 장비가 투입돼 화재진압과 인명구조 및 응급복구 등 1시간에 걸쳐 실전훈련을 실시했다.

16일 오후 2시에는 지진대피 안전한국훈련으로 재난위험 경보사이렌을 1분간 발령한다. 도로의 차량통제는 하지 않을 예정이다.

세종시 지역 25곳에 설치된 경보사이렌 시설은 민방위사태나 재난 발생 시 시민의 안전과 재산피해 최소화를 위해 설치 운영되는 첨단 시설로 유사시 시민안전을 위해 활용된다.

불편사항이나 궁금한 사항은 시민안전국 안전정책과 민방위경보통제소(044-300-3693)로 문의하면 된다.

류순현 시장권한대행은 “재난은 예측이 불가하다”며 “시민의 생명과 재산 피해를 최소화하고 재난을 조기에 수습하는 재난대응 능력을 배양해 전국 최고의 안전도시를 만드는데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