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관 권한대행, 민선 6기 알찬 마무리 당부
이재관 권한대행, 민선 6기 알찬 마무리 당부
  • 박희석 기자 news25@dailycc.net
  • 승인 2018.06.05 2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대전] 박희석 기자 =이재관 대전시장 권한대행은 5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6월 확대간부회의에서 민선 6기의 알찬 마무리와 민선 7기 출발 준비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 권한대행은 "그동안 시장 권한대행 체제 하에서 수많은 현안사업을 위해 애쓴 직원들께 감사드린다"며 "여러분의 노력으로 사이언스 콤플렉스를 착공했고, 갑천친수구역사업이 협의체를 통해 국토교통부 최종 승인을 받는 등 많은 사업이 본궤도에 올랐다"고 밝혔다.

이어 "그럼에도 월평공원 특례사업, 대전교도소 이전 등 민선 7기로 넘어가는 과제가 많이 있다"며 "앞으로 추진할 사업도 잘 진행되도록 관리해 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이 권한대행은 안전신고 포상금제도를 적극 활용해 안전의식을 하나의 문화로 정착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권한대행은 “안전사회 만들기가 자발적이면 가장 좋지만 분명 한계가 있기에 우리시가 타 지자체보다 선진적으로 안전신고 포상금제도를 운영하고 있다”며 “포상금제도가 예산부족으로 중단되지 않고 일정기간 유지돼 안전사회가 문화로 정착되도록 하자”고 역설했다.

이밖에 이날 이 권한대행은 도로관리 강화, 도시경관 유관기관 협업, 지방선거 준비 등 현안사업을 점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