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동호 51.99%, 성광진 48.0%
설동호 51.99%, 성광진 48.0%
  • 한유영 기자 uyoung@dailycc.net
  • 승인 2018.06.13 2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p 근소한 차 대전교육감 선거 접전
▲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설동호 대전교육감 후보(왼쪽)와 성광진 대전교육감 후보.

[충청신문=대전] 한유영 기자 = 대전시교육감 선거가 설동호.성광진 후보 간 박빙인 모습이다.

13일 오후 10시 30분 현재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의 개표결과 설 후보가 51.99%, 성 후보가 48.0%로 3.99%p 차이로 경합중이다.

앞서 출구조사에선 설 후보가 51.6%로 48.4%에 그친 성 후보에 신승할 것으로 점쳐졌다.

이들의 대결은 14일 새벽쯤에야 결정날 것으로 보인다.

재선에 나선 설 후보는 수성을, 성 후보는 진보진영 단일화 후보로서 도전장을 내민 상황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