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전기 시내버스 차종 결정
대전시, 전기 시내버스 차종 결정
  • 황천규 기자 lin3801@dailycc.net
  • 승인 2018.06.20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1번 현대자동차의 일렉시티, 급행1번 BYD의 eBUS-12
▲ 대전시청

[충청신문=대전] 황천규 기자 = 대전시가 2018년 시범 도입할 전기 시내버스 차종으로 현대자동차의 일렉시티와 BYD(이지웰페어 수입판매)의 eBUS-12를 각각 1대씩 선정했다.

시는 이 두 개 차종을 311번(현대)과 급행1번(BYD) 노선에 투입, 오는 10월부터 시범 운행할 예정이라고 20일 밝혔다.

시는 지난 1월 전기버스 도입 희망업체 조사를 시작으로 2~3월에는 전기 시내버스를 도입 운행 중인 지자체를 방문해 실제 운영 사례를 살펴보고, 4월에는 시범사업자와 노선을 선정했다.

시는 현 제작사별로 주장하는 주행거리 검증을 위해 지난 4월 전기버스 품평회 및 주행테스트를 거친 후 테스트 결과를 바탕으로 차고지 여건과 노선을 고려한 복수의 적합차종을 선정해 해당 시내버스 업체에 통보했다.

이에 업체는 적합차종 중 전기버스 사양, 가격 및 성능, 보증내용, 주행테스트 결과 등을 고려해 시범 도입할 전기 시내버스를 최종 선정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 충전기 설치, 전기버스 출고 및 운행테스트 등을 거쳐 2018년 10월부터 311번과 급행1번 노선에 전기버스 2대를 투입 운행할 예정”이라고”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전기버스가 겨울에 취약한 점을 감안, 오는 10월부터 내년 2월까지 5개월 동안의 운행결과를 분석해 확대여부를 검토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