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톡톡] 전혀 다른 관점으로 세상 보는 눈을 뜨게 하는 내 책 쓰기 위한 가이드북
[문화 톡톡] 전혀 다른 관점으로 세상 보는 눈을 뜨게 하는 내 책 쓰기 위한 가이드북
  • 안순택 기자 sootak@dailycc.net
  • 승인 2018.07.08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간 ‘죽기 전에 내 책 쓰기’
신간 ‘죽기 전에 내 책 쓰기’
신간 ‘죽기 전에 내 책 쓰기’

충청신문에 칼럼을 쓰고 있는 김도운 한국안드라고지연구소장이 이번에는 기존에 발행하던 책과는 전혀 다른 패턴의 책을 출간해 관심몰이를 하고 있다.

 

문학서, 칼럼집, 여행서 등을 중심으로 출간했던 김 소장이 이번에는 책을 집필하는 노하우에 대한 내용을 담은 실용서를 발간했다.


도서출판 행복에너지를 통해 세상에 나온 이 책의 제목은 '죽기 전에 내 책 쓰기'로 도발적인 제목만큼 강렬한 내용을 담고 있다.


저자는 “지식인임을 자부한다면 죽기 전에 자신의 이름으로 책을 발행하라”며 “처음 한 권을 쓰기는 어렵지만 이후 두 권, 세 권의 책을 발행하는 것은 결코 어렵지 않다”고 설명한다.


저자는 처음 책을 쓰는 과정이 만만치 않음을 인정하고 책을 쓰기 위한 마음가짐, 결심하기, 주제 정하기, 구상과 구성하기, 자료 모으기, 자료 정리하기, 목차 만들기, 집필하기, 출판계약하기, 마케팅 하기 등의 요령을 단계적으로 소개했다. 


아울러 책을 쓰고 나면 책을 쓰기 전과 전혀 다른 모습으로 서 있는 자신의 모습을 발견하게 될 것이라며 책 쓰기가 가장 강력한 자기계발의 수단이 될 것임을 강조하고 있다.


또한 책 쓰기는 전혀 다른 관점으로 세상 보는 눈을 뜨게 하는 의미 있는 활동이라고 소개하고 있다.


저자는 “초고학력사회를 맞아 지식인이 넘쳐나는 사회에 살아가지만 진정한 지식인이 되기 위해서는 자신이 알고 있는 지식과 정보를 대중에게 최대한 전달해주는 역할에 충실해야 한다”며 “책 쓰기를 통해 진정한 지식인 대열에 합류하기 바란다”고 책 쓰기를 강조했다.


또 “과거에는 책을 많이 읽은 사람이 시대를 이끌어가는 리더로 지목됐다면 현대사회는 책을 쓰는 사람이 리드하는 사회로 바뀌고 있다”며 “책을 쓰고 싶다는 욕망을 마음에 가두지 말고 실행에 옮겨 후회 없는 인생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도운 저자, 행복에너지, 304쪽, 1만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