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후삼 국회의원, 지역현안 챙기기 나서
이후삼 국회의원, 지역현안 챙기기 나서
  • 조경현 기자 jgh1554@dailycc.net
  • 승인 2018.07.15 1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미 국토부 장관 만나 현안 사업 건의

이후삼 국회의원이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을 만나 지역현안을 설명하고 적극 지원을 건의했다.
이후삼 국회의원이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을 만나 지역현안을 설명하고 적극 지원을 건의했다.
[충청신문=제천] 조경현 기자 = 이후삼(더불어 민주당 제천·단양) 국회의원이 지역현안 챙기기에 나서며 사업 추진에 파란불이 켜졌다.

15일 이 의원에 따르면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을 만나 지역현안 사업에 대해 건의했다.

이 자리에서 제천시의 주요 현안사업인 국도대체 우회도로사업(도화 ~ 송학)과 제천 제3산업단지 진입도로 사업에 대해 예산 지원을 건의했다.

또 국도 5호선(제천 봉양 ~ 원주 신림) 4차로 확장 사업, 국지도 82호선(제천 도화 ~ 송한) 4차로 확장 사업, 국지도 82호선(제천 수산 ~ 청풍) 2차로 개량 사업 등 3개 사업이 국도·국지도 건설 5개년 계획(21~25)에 반영될 수 있도록 해달라고 당부하고 제천~삼척 고속도로 건설 사업에 대해서 2019년도 예비타당성 조사를 해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김 장관도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추진하겠다"는 긍정적인 입장을 표명했다.

이 의원은 "우리 지역은 인근 지역에 비해 사회적 간접자본(SOC)이 많이 낙후되어 있다"며 "이를 우선적으로 갖춰 지역 발전의 기틀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에 앞서 이 의원은 김부겸 행안부 장관, 도종환 문체부 장관, 이낙연 국무총리 등을 잇따라 만나 지역 현안사업을 건의하는 등 발 빠른 행보를 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