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생활개선괴산군연합회, 전남 보성서 현지교육
한국생활개선괴산군연합회, 전남 보성서 현지교육
  • 지홍원 기자 zoom9850@dailycc.net
  • 승인 2018.07.17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괴산] 지홍원 기자 = 한국생활개선괴산군연합회 회원 40여명이 지난 16일 전라남도 보성군 일원을 방문해 현지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연합회 회원들은 6차산업 선도농가인 ‘보향다원’(대표 최영기)을 찾아 농원 소개 및 다도·다례 교육을 받고, 녹차밭에서 직접 녹차 잎을 따서 차를 만들어 보는 등 녹차잎을 활용한 체험교육에 참여했다.

최영기 보향다원 대표는 4대째 이어오는 농장에서 유기농 차를 재배하며 업계 최초로 할랄(HALAL·이슬람교도인이 먹고 쓸 수 있는 제품을 총칭) 및 국제유기 인증을 획득했으며, 지난해에는 특작분야 대한민국 최고 농업기술명인에 선정됐다.

또한 그는 연간 2만여명에 달하는 방문객에게 차 문화를 홍보하고 전파하는 등 유기농 녹차의 부가가치 제고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는 평을 받고 있다.

한편, 이날 회원들은 체험교육 외에도 임삼순 보성군 북소리 예술단장으로부터 서편제와 동편제 및 중고제를 융합·발전시킨 예술성이 뛰어난 근대 판소리의 큰 예맥인 ‘보성소리’를 교육받는 등 신명나고 유익한 시간을 보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