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황간면, 다문화가정 안정정착 돕기 위한 전수조사
영동군 황간면, 다문화가정 안정정착 돕기 위한 전수조사
  • 여정 기자 yee0478@dailycc.net
  • 승인 2018.07.17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영동] 여정 기자= 영동군 황간면 맞춤형복지팀은 다문화가정 복지에 대한 시책개발을 위해 오는 30일까지 다문화가족의 생활환경과 복지욕구, 지원시책에 대한 의견수렴 등 생활실태 전반에 대해 전수조사를 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다문화가정의 지역사회 적응과 안정적인 정착을 돕기 위한 기초자료를 얻기 위해 진행된다.

현재 황간면 다문화가정은 24세대로 베트남 14가구, 중국 1가구, 캄보디아 3가구, 일본 2가구, 필리핀 1가구, 몽골 2가구 등 다양하게 분포돼 있다.

31개 마을 복지이장의 협조로 다문화가정 명단을 확보하여 관내에 거주하는 다문화가정 24세대에 맞춤형복지 팀원이 방문상담을 통해 대상가구의 욕구를 파악 및 필요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전수조사시 다문화가정의 모국에 손편지와 가족사진을 동봉하여 모국으로 보낼 계획이며, 결과는 다문화 가족복지 정책에 적극 반영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