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국제음악영화제 화려한 개막
제천국제음악영화제 화려한 개막
  • 조경현 기자 jgh1554@dailycc.net
  • 승인 2018.08.08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오후 7시 청풍호반무대에서 시작 알려

지난해 제천국제음악영화제 개막식
지난해 제천국제음악영화제 개막식

[충청신문=제천] 조경현 기자 = 제14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가 9일 오후 7시 제천 청풍호반무대에서 화려한 개막식과 함께 시작을 알린다.

개막식은 배우 김지석과 이엘의 사회로 이상천 조직위원장, 허진호 집행위원장, 홍보대사 권유리, 국내외 영화 감독 및 배우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될 예정이다.

또 제14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국제경쟁부문의 심사를 맡을 국내외 심사위원 장 논지 니미부트르, 프로듀서 이자벨 글라샹, 미디어 아시아 투자·배급 총괄 책임자 프레더릭 추이, 배우 엄지원, 영화감독 장준환이 참석한다.

이 외에도 2018 제천아시아영화음악상 수상자로 선정된 작곡가 겸 지휘자 탄둔, 윤수일, 김의성, 박규리, 엄기준, 권율, 한예리, 강지영, 송다은, 유태오를 포함해 국내 외 영화감독 및 배우들도 대거 참석한다.

레드카펫 행사에는 개막작 아메리칸 포크의 배우 조 퍼디, 앰버 루바스와 국제경쟁부문 '세계 음악영화의 흐름’의 뷰티플마인드, 마음에 그 소리 있지?의 류장하, 손미 감독, 아므르 살라마 감독, 샤우더 감독, 아누슈카 미낙시, 이슈와르 스리쿠마르 감독, 장용 프로듀서, 출연가수 장가송이 등이 카펫을 밟는다.

이날 개막해 14일까지 제천시 의림지와 청풍호반 일원에서 열리는 제14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는 총 38개국 116편의 영화와 40여개 팀의 음악 공연으로 관객들과 만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