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효문화마을관리원 조리종사자 현장교육
중구, 효문화마을관리원 조리종사자 현장교육
  • 정완영 기자 waneyoung@dailycc.net
  • 승인 2018.08.09 1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대전 중구가 식중독 예방을 위해 효문화마을관리원 식당 조리종사자에 대한 현장교육을 하고 있다.
9일 대전 중구가 식중독 예방을 위해 효문화마을관리원 식당 조리종사자에 대한 현장교육을 하고 있다.
[충청신문=대전] 정완영 기자 = 대전 중구는 식중독 예방을 위해 효문화마을관리원 식당 조리종사자에 대한 현장교육을 했다.

연일 계속되는 폭염에 음식물이 쉽게 상할 수 있고 식중독 발생 가능성이 높아 음식물 취급 주의와 위생관리 철저를 당부했다.

뿌리공원 내 위치한 효문화마을관리원은 24개 객실을 비교적 저렴한 가격(4인실 42000원, 8인실 68000원)으로 운영하고 있다.

뿌리공원과 족보박물관, 산책로와 오월드가 인접해 있어 인기가 높아 사전 예약은 필수다. 중구민은 5000원 할인되고, 조식은 1인 4000원으로 제공한다.

현장 교육을 한 구 위생과 담당자는 "폭염으로 음식물이 쉽게 상할 수 있는 만큼 모든 집단급식소는 음식취급에 각별히 유의해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