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 고추 안정생산 위한 '간이 비가림 관수시설재배' 추진
제천시, 고추 안정생산 위한 '간이 비가림 관수시설재배' 추진
  • 조경현 기자 jgh1554@dailycc.net
  • 승인 2018.08.20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상기후에 대비한 고추 간이 비가림 관수시설 시업 사업 농가 전경
이상기후에 대비한 고추 간이 비가림 관수시설 시업 사업 농가 전경
[충청신문=제천] 조경현 기자 = 제천시농업기술센터(소장 한만길)가 고추 생산 과정에서 폭염과 가뭄 등의 이상기후에 대응하기 위해 간이 비가림 관수시설재배 실증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고추의 안정생산을 위해 마련된 이번 사업은 관내 4 농가를 선정, 20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추진 중이다.

간이 비가림 관수시설은 노지에 간이 비가림 관수시설을 설치해 폭염과 가뭄에 대비했다.

그 결과 가뭄 또는 장마 시 안정적으로 고추를 재배할 수 있는 가능성을 확인했다.

노지 간이 비가림 관수시설재배는 간이 비가림 하우스 방식으로 재배해 관행 대비 포기당 1.5 ~ 2배를 수확할 수 있다.

또 노지 고추재배 시 발생하는 병해충 피해와 품질 저하 등의 현상이 감소할 것으로 보고 있다

센터 관계자는 "앞으로도 이상기후에 대응한 재배기술 확대를 위해 지속적인 교육을 추진하고 있다"며 "각종 시범사업 추진을 통해 농가소득 증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