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세계소방관경기대회] 내가 바로 ‘천하장사’
[충주세계소방관경기대회] 내가 바로 ‘천하장사’
  • 신민하 기자 dailycc@dailycc.net
  • 승인 2018.09.13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청주] 신민하 기자 = 2018충주세계소방관경기대회 종목 중 우리나라 전통종목인 씨름에 외국인 선수들이 천하장사에 도전했다.

9월 13일 충주 탄금레포츠공원 씨름장에서 열린 씨름 경기에는 총 49명의 선수가 출전했으며 그 중 외국선수는 5명이 출전했다

씨름을 해보지 않은 외국인이라곤 믿기지 않는 실력으로 국내 선수들을 위협했다.

낯선 샅바도 꼼꼼히 점검하는 모습은 진지했다.

경기에 참가한 노르우지 자바드는 “한국 전통 씨름 경기에 참가해서 기쁘고 전에 참가한 레슬링보다 씨름이 더 재미있다”고 말했다.

아쉽게 외국선수는 결승에 진출하지 못했지만 한국의 전통 씨름을 체험하고 전 세계에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됐다.

씨름 경기의 천하장사를 가리는 결승전은 14일 탄금레포츠공원 씨름장에서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