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청소년, 중국 심양 청소년들과 우의 다진다
대전 청소년, 중국 심양 청소년들과 우의 다진다
  • 황천규 기자 lin3801@dailycc.net
  • 승인 2018.10.19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2일~26일 현지 방문 문화교류

[충청신문=대전] 황천규 기자 = 대전시는 22일부터 26일까지 4박 5일 일정으로 자매도시인 중국 심양에 청소년 교류단을 파견한다고 19일 밝혔다.

청소년 교류단은 공개모집으로 선발된 중고등학교 학생 20명으로 구성됐으며 요녕성 성도인 심양을 방문해 중국 현지 문화 체험 및 청소년 교류 행사에 참여하게 된다.

이들은 심양의 중학교를 방문해 중국 학생들과 문화교류 활동을 시작으로, 가정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홈스테이, 역사문화 유적지 탐방 등 일정을 통해 중국 문화에 대한 이해 및 발전상을 체험한다.

대전·심양 청소년교류는 2009년 교류협력 MOU 체결이후 매년 격년제로 초청과 방문 교류형식의 청소년 상호교류를 실시해 오고 있다

지난해 사드배치 관련 중국과의 교류가 난항을 겪으며 아쉽게도 심양과의 청소년 교류가 이루어지지 못했지만 올해 교류가 재개돼 이번 교류단 방문이 성사됐다.

청소년 국제교류 사업은 자매도시와의 교육·문화 우호협력의 일환으로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문화체험 기회를 제공해 글로벌 인재로의 육성을 지원하는 시의 대표적인 청소년 지원 사업이다.

시는 지난 7월 일본 오다, 미국 시애틀 청소년들을 맞아 시 청소년들과 교류한 것을 비롯해 지난 8월에는 러시아 노보시비르스크에서 일본 삿포로 청소년들과 함께 한·일·러 3개국 청소년 교류를 추진하는 등 해외 자매도시 청소년들 간 우정과 화합을 다져왔다.

임묵 보건복지여성국장은“앞으로도 청소년 교류활동을 활발하게 전개해 대전 청소년들이 미래사회의 글로벌 리더로 활약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한편, 자매도시와의 우호적 관계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