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제역사유적지구 여행사진 공모전, 수상작 27점 선정 발표
백제역사유적지구 여행사진 공모전, 수상작 27점 선정 발표
  • 김남현 기자 knh3867@dailycc.net
  • 승인 2018.10.21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부여] 김남현 기자 = (재)백제세계유산센터가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백제역사유적지구를 전 국민에게 널리 알리고 긍정적 이미지를 제고하기 위해 ‘여행사진 공모전’을 개최하고 총 27점의 수상작을 선정·발표했다.

이번 공모전은 “유네스코 세계유산 백제역사유적지구를 여행하다”라는 주제로, 지난 8월 6일부터 10월 1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됐으며, 전국에서 총 757점의 사진 응모와 함께 10대부터 70대까지 다양한 연령층이 참여했다.

수상작에 대한 심사는 사진, 디자인 등의 관련 전문가들이 참여해 두 차례에 걸쳐 주제, 참신성, 활용성 등이 잘 표현된 사진들을 수상작으로 선정했다.

백제역사유적지구 여행사진 공모전 대상은 이민호씨가 출품한 ‘백제, 21세기 꿈나무를 만나다’가 선정됐다. 최우수상에는 최지수씨의 ‘투박한듯우아한 정림사지 5층석탑’과 김춘배씨의 ‘세월’이 각각 선정됐다. 우수상으로는 김기창씨의 ‘금서루 야행’, 김재득씨의 ‘아름다운 백제유적’,김재현씨의 ‘백제속으로’가 각각 이름을 올렸으며, 입선으로는 21점의 작품이 각각 선정됐다.

수상 작품은 대상 1점 문화재청장상과 300만원, 최우수상 2점 충남도지사상, 전북도지사상 및 각 200만원, 우수상 3점 공주시장상, 부여군수상, 익산시장상 및 각 100만원, 입선은 센터 이사장상과 각 50만원의 상장과 상금이 수여된다.

시상식은 오는 11월 2일 오후 2시, 공항철도 서울역 지하 3층 AREX-6에서 열릴 예정이며, 수상작들은 11월 2일부터 12일까지 서울역 3층 맞이방에서 전시될 예정이다. 또 수상작에 대해서는 (재)백제세계유산센터홍보자료와 SNS 채널 등을 통해 소개될 예정이며, 엽서, 달력 등으로도 제작해 본격적인 홍보에 나설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센터 홈페이지(http://www.baekje-heritage.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