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천안병원 생명사랑위기관리센터, 자살예방 심포지엄 개최
순천향대천안병원 생명사랑위기관리센터, 자살예방 심포지엄 개최
  • 장선화 기자 adzerg@naver.com
  • 승인 2018.11.14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천안] 장선화 기자 = 순천향대학교 천안병원 생명사랑위기관리센터(센터장 심세훈)는 오는 29일 오후 2시부터 병원 향설의학관 제1강의실에서 충남지역 자살예방을 위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심포지엄은 센터 사업보고를 시작으로 ▲자살유가족의 목소리 ▲충남 종합병원 응급실에서의 자살시도자 관리 제언(천안충무병원 응급의료센터장) ▲자살시도의 단기 중재 프로그램 개요와 실제(가톨릭대의정부성모병원 이경욱 교수) ▲슈퍼맨도 아프다-소방관의 생명사랑 위기관리(대전충청권역 소방심리지원단 수석상담사 진하영)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심세훈 센터장은 “심포지엄은 충남지역 다양한 보건의료기관과 함께 지역 내 자살시도 실태를 살펴보고, 보다 발전적인 예방 대책을 모색하기 위해 준비했다”고 말했다.

센터는 다각도의 관점에서 심도 있는 논의가 이뤄질 수 있도록 의료기관 관계자, 심리상담사 등 분야별 전문가들은 물론 자살유가족도 초청했다.

생명사랑위기관리센터는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자살예방 및 응급실 기반 자살시도자 사후관리사업’의 충남지역 사업을 전담하는 기관으로 지난 2013년 지정을 받아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심포지엄 관련 문의는 생명사랑위기관리센터 사무국(041-570-3569)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