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학년도 수능] 충청권 1교시 국어영역 결시율 11% 육박
[2019학년도 수능] 충청권 1교시 국어영역 결시율 11% 육박
  • 한유영 기자 uyoung@dailycc.net
  • 승인 2018.11.15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저 대전 8.7%·최고 충남 15.45%

2019학년도 수능 시험에 응시하는 한 학생이 수험표에 적힌 고사실을 꼼꼼히 확인하고 있다.(사진=한유영 기자)
2019학년도 수능 시험에 응시하는 한 학생이 수험표에 적힌 고사실을 꼼꼼히 확인하고 있다.(사진=한유영 기자)
[충청신문=대전] 장진웅·한유영 기자 =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15일 치러진 가운데 충청권 수험생들의 1교시 국어영역 결시율이 11%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먼저 대전시교육청에 따르면 2019학년도 수능에 응시한 대전 지역 수험생들은 1만 8681명으로 이 중 1교시에 응시한 학생은 1만 8653명이었으나 1626명인 8.7%가 결시했다. 이는 지난해 8.6%보다 조금 상승한 수치다.

시험장 47곳서 수험생 1만 8922명이 시험을 치른 충남의 경우 1교시에서 1만 5807명(미응시 226명 제외)이 실제 시험을 치르면서 충청권 최고 결시율인 15.45%를 기록했다.

충북도내 수능시험 응시생 1교시 결시율은 8.89%로 지원자 1만 5047명 가운데 1338명이 시험을 보지 않았다. 지난해 11.01%보다는 0.4%p 낮은 수치다.

세종시의 경우 응시자 2492명의 수험생 중 307명이 결시해 지난해 11.37%보다 0.4%p 낮아진 10.97%를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