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중국 교류협력상 수상
세종시, 중국 교류협력상 수상
  • 임규모 기자 lin13031303@dailycc.net
  • 승인 2018.11.18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샨시성과의 민간교류 성과 인정
세종시가 14일부터 16일까지 중국 우한시에서 열린 중국 국제우호도시대회에서 ‘교류협력상’을 수상했다.
세종시가 14일부터 16일까지 중국 우한시에서 열린 중국 국제우호도시대회에서 ‘교류협력상’을 수상했다.
[충청신문=세종] 임규모 기자 = 세종시가 중국 샨시성과의 청소년·체육 분야 교류협력 공로를 인정받아 중국 인민대외우호협회가 뽑은 중국 도시와 교류성과가 우수한 해외도시에 선정됐다.

시는 김덕중 정책기획관을 단장으로 하는 대표단이 14일부터 16일까지 중국 우한(武汉)시에서 열린 중국 국제우호도시대회에서 ‘교류협력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교류협력상은 중국에서 2년마다 중국 인민대외우호협회 주최로 개최되는 국제우호도시 대회에서 중국-해외도시 간 국제교류 성과를 평가해 수여하는 상이다.

인민대외우호협회는 지난 1954년에 설립된 외교단체로 중국의 민간외교 및 해외지방정부와의 국제교류 자매 우호도시 간 체결 및 관리를 담당하는 중국 외교부 산하기구다.

지난 2016년에 이어 2년 만에 열린 올해 국제우호도시대회에는 세종시를 비롯해 세계 59개국 105개 도시가 참가했다.

대표단은 이번 행사에서 교류협력상 수상은 물론, 구이저우성과 허베이성 등 우호교류 도시와 만나 교류 협력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시는 중국 샨시성과 지난 2015년 5월 우호협력 협정서를 체결한 이후 청소년 문화·체육교류, 상호 방문 및 기업, 농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실질적 교류성과를 진행하고 있다.

올해에도 세종시 청소년 태권도대표단이 지난달 29일부터 이달 2일까지 중국 샨시성을 방문, 한중 청소년 태권도 대회를 통해 청소년들 간 우의를 다지는 등 민간 교류 분야에서도 교류를 확대하고 있다.

시는 지난 10월 17일 중국 카이펑시에서 열린 ‘한중일 지방정부 교류회의 20주년 기념행사’에서 우호도시 협력상을 수상하는 등 중국 우호도시와의 교류협력 분야에서 잇달아 성과를 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