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운세] 2018년 12월 5일 (음력 10월 28일)
[오늘의 운세] 2018년 12월 5일 (음력 10월 28일)
  • 충청신문 dailycc@dailycc.net
  • 승인 2018.12.04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쥐띠
어두운 길을 가는 데는 혼자서 걷는 것보다 둘이서 걷는 것처럼 5 ` 7 ` 9 ` 11월생은 어려운 문제는 토끼 ` 닭 ` 말띠와 함께 할 때 쉽게 해결할 수 있음을 알 것. ㄱ ` ㅁ ` ㅂ성씨는 구상하는 일 좀더 치밀한 계획을 세워 자신의 길을 개척하라.
   

 

▶ 소띠 
ㄴ ` ㅇ ` ㅈ성씨는 귀에 걸면 귀걸이 코에 걸면 코걸이 식으로 매사를 자의적으로 해석하면 어느 누구도 당신을 신뢰하지 않는다. 상식선에서 일을 처리해야 무리가 없으니 너무 자기 입장만 고수하지 마라. 7 ` 8 ` 9월생은 노란색을 피할 것.
   

 

▶범띠
어려울 땐 같이 지낸 사람을 외면하지 말 것. 6 ` 7 ` 8` 9월생은 자신의 위치가 나아졌다고 개구리 올챙이 시절을 생각 못하면 비겁한 자이다. 모든 사람에게 진실을 보일 필요는 없다. 당신을 알아주는 몇 사람을 소홀히 하지만 않으면 될 듯. 서쪽 길.
   

 

▶토끼띠
세상의 눈을 신경 쓰지 말고 2 ` 4 ` 6 ` 9월생은 순리대로 행한다면 어떤 부정도 물리칠 수 있다. 자신이 도울 사람이 생기면 용기를 가지고 도와주라. 뿌힌 만큼 거두는 법이니 상대도 어려울 땐 당신에게 도움을 줄 듯. ㄱ ` ㅁ ` ㅂ성씨는 목돈이 들어오는 날.
   

 

▶용띠
마음을 비우고 임한다면 2 ` 4 ` 7 ` 8월생은 더 이상의 실패는 없겠다. 매사 일이 난관에 부딪치는 건 당신의 허욕에 있었음을 인정할 것. 사람을 속이고 일어서려는 건 나쁜 행위이니 지나친 욕심을 삼가고 사람을 만날 것. ㅁ ` ㅂ ` ㅅ성씨 건강 조심.
   

 

▶뱀띠
자신이 하는 일은 정당하고 아내가 하는 일은 부정하게 보는 것은 삼갈 것. 1 ` 9 ` 10 ` 11월생은 행한 대로 가정의 평안이 오는 법이니 상대를 원망하기에 앞서 화복을 유지하는데 신경 써라. ㄱ ` ㅈ ` ㅎ성씨는 먼 곳으로서의 이동이나 여행이 길한 하루다.
   

 

▶말띠
하늘이 무너져도 솟아날 구멍이 있으니 2 ` 3 ` 6 ` 7월생은 매사 좌절에 빠져 있지만 말고 용기를 내라. 현재 상황에서 좀더 뒤로 물러나 객관적인 태도를 취하면 길이 보일 것이다. ㄴ ` ㅈ ` ㅎ성씨는 주변이 협조가 운임을 알 것. 독단은 금물.
   

 

▶양띠
자신이 하는 일을 사사건건 시비할 사람이 생기니 조심하라. 1 ` 3 ` 6 ` 10월생은 서 ` 북쪽 친족으로부터 신경 쓰일 일 많겠다. 당신에 대한 소문이 엉뚱하게 나겠으니 마음고생이 될 듯. ㄴ ` ㅁ ` ㅈ성씨는 태만하면 할수록 난관에 봉착하니 주의할 것.
   

 

▶원숭이띠
믿었던 사람이 변신한 사실만 탓하지 말고 1 ` 2 ` 6 ` 10월생은 자기 자신의 성격이 잘못된 점을 시인할 것은 시인하고 고치도록 노력할 것. ㄱ ` ㅈ ` ㅊ성씨는 계획한 일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지만 동기간으로 인해 마음고생 있으니 지혜롭게 대처하라.
   

 

▶ 닭띠
많은 일을 한꺼번에 다 생각하다 보면 신경성 노이로제에 걸릴 우려 있다. 1 ` 2 ` 3월생은 건강을 위해서라도 지나친 신경은 삼가고 휴식을 취함이 좋을 듯. 검정색 옷은 입지 말도록. ㄴ ` ㅇ ` ㅈ성씨는 남이 하지 못하는 일에 도전하는 큰 성과 있다.
   

 

▶ 개띠
의지하려는 마음만 없앤다면 2 ` 7 ` 9 ` 10월생은 매사 자신의 뜻한 바를 기한 내에 이룰 수 있는 능력이 있다. 당신의 잠재능력을 믿어 보라. 인생은 남이 살아주는게 아니다. ㄴ ` ㅇ ` ㅊ성씨는 사람을 사귀는 데 분명한 선을 긋고 만나는게 좋을 듯.
   

 

▶ 돼지띠
2 ` 5 ` 7 ` 10월생 주식이나 투기를 원하면 한번에 끝내는게 좋다. 더 큰 욕심은 불행을 초래하는 격. ㄱ ` ㅊ ` ㅎ성씨 가정의 불화는 어디에서부터 잘못된 것인지 자신을 돌아보는 계기가 되라. 원인만 알면 반복되는 싸움은 막을 수 있을 듯. 운전조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