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대한건설기계협회와 재난대비 업무협약
계룡시, 대한건설기계협회와 재난대비 업무협약
  • 김용배 기자 y2k425@dailycc.net
  • 승인 2018.12.06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계룡] 김용배 기자 = 계룡시와 대한건설기계협회 대전세종충남도회(이하 대한건설기계협회)가 재해 재난 현장의 신속한 수습 및 대응을 위해 힘을 모았다.

시는 6일 계룡시청에서는 대한건설기계협회(회장 조순구)와 재난대비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재난 발생 시 현장에 필요한 중장비의 신속한 지원 등 대응체계 마련 및 상호협력을 다짐했다.

대한건설기계협회는 60개 회원사와 5000여명의 장비운영 인력 등을 보유하고 있어 이번 협약으로 집중호우, 태풍, 대설 등 자연재난 발생 시 인력과 장비의 신속한 현장 투입과 효율적인 응급복구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최홍묵 시장은 “이번 협약으로 민간 장비 활용해 신속히 재난현장을 복구할 수 있는 체계가 마련되어 재난 발생 시 시민의 인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