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차업소 공매 협약' 대덕구 우수시책 선정
'폐차업소 공매 협약' 대덕구 우수시책 선정
  • 최홍석 기자 choihs@dailycc.net
  • 승인 2018.12.06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경수 위원장 "전국 최초 시행하는 사업으로 모범사례"

[충청신문=대전] 최홍석 기자 = 대덕구의 우수시책으로 폐차업소 공매 협약이 선정됐다.

대덕구의회 행정자치위원회는 지난달 26일부터 30일까지 5일간 행정사무감사를 하고 우수시책을 선정했다.

행자위 의원들은 대덕구가 전국 최초로 세무과·교통과·복지정책과의 협업을 통해 폐차업소 수의 공매 협약 방식에 높은 점수를 줬다.

그동안 구민들의 복지급여 신청 시 노후차량이 재산으로 산정돼 기초생활수급 대상에서 제외되고 무단방치 차량 처리에는 최소 3개월 이상이 소요되며 공매 처리 시 매각대금이 공매수수료에도 미치지 못하는 경우가 발생했다.

이에 개별부서 처리 시 파생되는 구민들의 불이익을 부서 간 협업을 통해 개선하고자 도입한 시책으로 적극적인 행정의 좋은 사례로 평가받아 우수시책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경수 위원장은 "이것은 전국 최초로 시행하는 사업으로 적극적으로 행정을 펼치는 모범사례"라고 격려하고 "3개 부서 협업을 통해 지역 내 생계가 어려운 주민들의 지원을 위한 시책인 만큼 담당 부서의 적극적인 추진"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