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구, 보행자 안전인프라 구축
유성구, 보행자 안전인프라 구축
  • 황천규 기자 lin3801@dailycc.net
  • 승인 2018.12.11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횡단보도 LED 집중조명 및 바닥조명 설치

유성구가 스마트폰 이용자들의 보행안전을 위해 횡단보도 진입 부분에 설치한 바닥조명.
유성구가 스마트폰 이용자들의 보행안전을 위해 횡단보도 진입 부분에 설치한 바닥조명.

[충청신문=대전] 황천규 기자 = 대전 유성구(구청장 정용래)가 야간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횡단보도 21개소에 LED집중조명시설 또는 바닥조명을 설치했다고 11일 밝혔다.

LED집중조명시설은 야간에 횡단보도를 환하게 밝혀 운전자의 가시성을 높임으로써 보행자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설치됐으며, 바닥조명은 스마트폰을 보며 도로를 횡단하는 사례를 방지하기 위해 횡단보도 진입 부분에 설치됐다.

구는 지난 3년간 관내 교통사고 발생내역을 분석해 보행 중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횡단보도 21개소를 선정, 설치를 완료했다.

구 관계자는 “앞으로도 보행 중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사고 다발지역을 중심으로 교통안전시설을 보강하고, 구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