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청, 시민주도 워크숍 통해 스마트서비스 선정
행복청, 시민주도 워크숍 통해 스마트서비스 선정
  • 임규모 기자 lin13031303@dailycc.net
  • 승인 2018.12.18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사업비 10억원 규모 공모사업으로 스타트업 등 민간참여 추진

세종시 도담동(1-4생활권)을 대상으로 추진 중인 ‘행복도시 스마트시티 리빙랩 프로젝트’에서 시민이 선정한 도시문제에 대해 스마트기술을 활용, 해결을 추진한다.
세종시 도담동(1-4생활권)을 대상으로 추진 중인 ‘행복도시 스마트시티 리빙랩 프로젝트’에서 시민이 선정한 도시문제에 대해 스마트기술을 활용, 해결을 추진한다.
[충청신문=세종] 임규모 기자 = 세종시 도담동(1-4생활권)을 대상으로 추진 중인 ‘행복도시 스마트시티 리빙랩 프로젝트’에서 시민이 선정한 도시문제에 대해 스마트기술을 활용, 해결을 추진한다.

행복도시건설청과 세종시, 한국토지주택공사는 지난달 리빙랩 프로젝트에 참여할 시민을 온·오프라인을 통해 신청 받아 40여명으로 시민참여단을 구성했다.

총 4회에 걸쳐 개최된 시민참여단 워크숍에서는 시민들과 함께 지역 내 문제들을 고민하고 이를 해결할 수 있는 해법을 모색했다. 향후 전문가 자문 등을 통해 사업공모를 위한 최종 서비스를 선정할 계획이다.

이번 리빙랩 프로젝트는 시민참여를 통한 상향식(Bottom-Up) 의사결정 모델이 핵심이다. 시민참여단 워크숍은 시민주도로 진행, 행복청·세종시·LH로 구성된 공공협의체는 회의장소 제공 등 행정사항만을 지원했다.

리빙랩에 참여한 시민들은 설문조사, 온라인 빅데이터 분석 등 지역주민들의 요구사항을 다각도로 분석한 기초자료를 바탕으로 약 80여 가지의 다양한 도시문제들을 제시, 함께 해결방안을 고민하고 토론했다.

그 결과에 대해 앞으로 기술적 타당성 등 전문가 자문 등을 반영해 현장실증사업을 추진할 최종 서비스를 선정하게 된다.

현장실증사업은 시민이 최종 도출한 도시문제를 스마트서비스를 통해 해결하고 생활 속에 적용하기 위한 것으로 총사업비 10억 원, 주제별 2억 원 이내로 민간사업 공모를 통해 진행하고 시민이 참여하는 공모심사를 통해 참여기업을 선정할 예정이다.

금번 실증사업은 참여기업을 선정한 후 서비스 기능개선, 현장실증 과 사업평가 등의 일정으로 내년까지 진행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