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카풀 관련 20일 개인·일반 택시 휴업 예고
카카오 카풀 관련 20일 개인·일반 택시 휴업 예고
  • 임재권 기자 imtens@dailycc.net
  • 승인 2018.12.18 1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 시민 불편 최소화 위해 시내버스 연장 운행

오는 20일 국회 앞에서의 ‘택시업계 카카오 카풀 서비스 시행 반대 대규모 집회’에 천안지역 택시도 가세를 예고해 천안시가 시내버스 연장운행 등 교통대책을 수립시행할 예정이다.
오는 20일 국회 앞에서의 ‘택시업계 카카오 카풀 서비스 시행 반대 대규모 집회’에 천안지역 택시도 가세를 예고해 천안시가 시내버스 연장운행 등 교통대책을 수립시행할 예정이다.
㎢[충청신문=천안] 임재권 기자 = 오는 20일 국회 앞에서의 ‘택시업계 카카오 카풀 서비스 시행 반대 대규모 집회’ 예정에 천안시민 불편이 예상되고 있다.

이는 이번 국회 앞 집회에 천안시 관내 개인·일반택시도 이날 오전 5시부터 자정까지 전부 휴업을 예고한 때문이다.

이에 따라 천안시는 시민들의 불편 최소화를 위해 운수사업자에게 개선명령(휴업 자제)을 내리고 시민들에게 휴업에 대해 적극 알리고 있다.

또 당일에는 시내버스를 연장 운행하는 등 교통대책을 수립 시행할 예정이다.

심상철 대중교통과장은 “택시 전부 휴업 자제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으며 관련법에 위반되는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행정처분 등 엄중하게 대응할 것”이라며 “택시 이용에 불편이 예상되는 만큼 시민들의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