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노후 공동주택 보조금 지원사업 접수 받아
동구, 노후 공동주택 보조금 지원사업 접수 받아
  • 정완영 기자 waneyoung@dailycc.net
  • 승인 2019.01.10 1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후 공용시설 보수비용 지원… 안전사고 예방 및 주거환경 개선

[충청신문=대전] 정완영 기자 = 대전 동구는 노후 공동주택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공용시설물 보수 지원사업 추진에 나선다.

이번 사업은 노후된 공용시설물 보수·교체 공사에 사업비 일부를 지원함으로써 안전사고 예방과 살기 좋은 주거환경 조성에 도움을 주고자 마련됐다.

지원 대상은 사용검사 후 10년 이상 경과한 20세대 이상 공동주택 69곳 단지이며 임대주택과 지원 받은 지 5년이 경과하지 않은 공동주택은 제외된다.

접수 기간은 2월 한 달 동안이며 사업예산 범위 내에서 단지 당 최대 1000만 원까지 지원된다.

지원 항목은 ▲단지 내 관통도로와 보도, 가로등, 하수도 시설물 보수 및 준설 ▲어린이놀이터 및 경로당, 작은 도서관 보수 ▲CCTV보수 및 지하주차장 LED교체 ▲기타 교체 또는 보수가 필요한 공공시설 등이다.

한편 구는 지난 2007년부터 공동주택 지원사업을 꾸준히 추진해오고 있고 50개 단지 2만 6000여 세대에 지원하여 주민들의 만족도도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황인호 청장은 "공동주택 내 노후시설 개선을 위한 이번 사업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라며, 주민이 살기 좋은 주거단지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