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내버스 서비스품질 점점 ‘발전’
대전시내버스 서비스품질 점점 ‘발전’
  • 이성현 기자 shlee89@dailycc.net
  • 승인 2019.01.17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 서비스 품질 평가서 91.22점…지난 5년간 매년 향상

[충청신문=대전] 이성현 기자 = 대전시는 17일 시내버스 업체를 대상으로 서비스 품질 평가를 한 결과 지난해 점수가 100점 만점에 91.22점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번에 받은 점수는 2017년 88.91점보다 2.31점 상승했으며 2014년 82.36점, 2015년 83.14점, 2016년 87.15점을 받아 서비스 평가 점수가 매년 꾸준히 오르고 있다.

시는 서비스 품질이 향상된 이유를 160여명의 시민모니터단 운영과 친절교육, 평가에 따라 성과금 차등배분으로 운수종사자의 친절의식이 변화됐기 때문으로 분석했다.

이번 평가 결과 13개 업체 중 1위는 94.31점을 받은 금남교통이 차지한 반면 산호교통은 87.95점으로 가장 낮은 점수를 받았다.

시는 이달 중에 평가 순위에 따라 성과금 24억5000만원을 차등 지급할 예정이다.

박제화 교통건설국장은 "시민의 기대치가 높아지고 있는 만큼 버스업체와 협력해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 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내버스 서비스평가는 외부기관 용역을 통해 3개 영역 19개 평사지표에 따라 이뤄지며 매년 실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