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노인일자리 사업 대폭 확대
서산시, 노인일자리 사업 대폭 확대
  • 류지일 기자 ryu3809@dailycc.net
  • 승인 2019.01.21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년比 24% 증가, 2389명에 제공

[충청신문=서산] 류지일 기자 = 충남 서산시가 노인의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생활을 위해 노인일자리 사업을 확대 시행한다.

시는 올해 노인일자리 사업에 72억원을 투입, 총 30개사업 2389명의 노인에게 일자리를 제공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에 비해 예산은 14억원(24%), 참여자 수는 235명(11%)이 늘어난 것이다.

유형별로는 공익활동형 1987명, 시장형 204명, 인력파견형 110명 등이며 올해 신설된 사회서비스형에도 88명의 일자리가 새로 마련된다.

특히 올해 신설된 사회서비스형 일자리는 돌봄시설이나 취약계층 지원시설 등 사회적 도움이 필요한 영역에 노인인력을 활용해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다.

시에서는 공동육아나눔터와 보육시설에 88명을 신규 배치해 노인 일자리 창출과 가족친화적인 돌봄환경 조성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는다는 계획이다.

고령사회에 발맞춘 노-노케어와 경로당 도우미 등 공익형 사업에도 147명을 추가 배치하고, 아파트 실버택배업, 생활 목공예사업, 수세미 공동 작업 등 경쟁력 있는 시장형 사업도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맹정호 시장은 "양질의 노인일자리는 소득·건강 증대, 고독감 완화 등 노인 종합복지의 성격이 강하다"며 "어르신들이 건강한 삶, 일하는 기쁨 속에 활기찬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일자리 예산을 추가 확보해 다양한 일자리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