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군, 공공부문 등 400여명 일자리 창출
금산군, 공공부문 등 400여명 일자리 창출
  • 박수찬 기자 PSC9905@dailycc.net
  • 승인 2019.01.27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억 투입, 근로사업 등 6개 사업 추진

[충청신문=금산] 박수찬 기자 = 금산군은 올해에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 공공근로, 지역공동체일자리사업, 사회적경제 청년도제사업, 사회적기업·마을기업 지원 등 6개 사업에 16억원을 투입, 400명 이상의 공공부문 일자리를 창출키로 했다.

공공근로사업의 경우 매분기마다 사업을 신청 받아 DB구축사업, 서비스지원사업, 환경정화사업, 안전관리 및 기타사업 등 4개 분야의 일자리를 만들게 된다. 여기에는 6억4800만원의 예산이 들어간다.

지역공동체일자리사업은 2월에 신청자를 받아 상하반기 각 4개월로 진행되며, 지역자원 활용형, 서민생활 지원형, 지역생활공간 개선형 등 3개 분야 5개 사업으로 이뤄진다. 올해는 마을전통 소나무숲 가꾸기 사업이 신규로 보강된다.

사회적기업 및 마을기업 지원사업은 지역사회공원과 일자리 창출, 마을공동 수익창출의 기업을 육성하는 것으로 올해에는 총 2억5300만원이 투입된다.

일자리창출 인건비 지원, 사업개발비 지원 등을 통해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등의 신규참여를 유도, 취약계층 및 실업자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게 된다.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 및 사회적경제 청년도제사업은 금산 지역에 거주하는 만19세 이상 만39세 이하 미취업 청년에게 중소기업의 일자리를 제공하는 사업으로 5억1100만원의 사업비가 반영된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청년, 경력단절여성 및 신중년 등 취업취약 계층에게 일자리 제공을 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