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석문산단 인입철도 예타 면제 '환영'
충남도의회, 석문산단 인입철도 예타 면제 '환영'
  • 장진웅 기자 jjw8531@dailycc.net
  • 승인 2019.01.29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신문=내포] 장진웅 기자 = 충남도의회는 29일 '석문국가산업단지(석문국가산단) 인입철도' 건설 사업이 정부의 예비 타당성 조사 면제 사업(예타)에 뽑힌 데 대해 환영 의사를 밝혔다.

유병국 의장은 "인입 철도 사업이 차질없이 추진되도록 충남도와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유 의장은 "충청산업문화철도(보령선), 수도권 철도 독립기념관 연결,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도의회 차원에서 활발한 지원 활동을 펼치겠다"고 덧붙였다.

정부는 이날 오는 2025년까지 서해선 복선전철 101호 정거장에서 석문국가산단까지 총 길이 31㎞의 철도를 연결하는 석문국가산단 인입철도 건설 사업을 예타 면제 대상으로 최종 선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